BMW, 중국 전용 모델 ‘1시리즈 세단’ 출시

BMW, 중국 전용 모델 ‘1시리즈 세단’ 출시 BMW가 중국 전용 모델인 신형 1시리즈 세단을 공식 출시했다 해당 차량은 X1,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와 같은 전륜구동 기반의 UKL 플랫폼이 사용됐으며 중국 시장의 환경, 취향을 반영해 실내 디자인, 파워트레인 등이 조정됐다

생산은 중국의 BMW 합작법인인 BMW 브릴리언스 오토모티브(BMW Brilliance Automotive Ltd)가 맡았다 차체 크기는 전장 4456mm, 전폭 1803mm, 전고 1446mm다 차체는 콤팩트하지만 짧은 오버행, 2670mm의 긴 휠베이스로 날렵하고 스포티한 외관을 완성했다 라인업은 118i, 120i, 125i로 구성된다 1

5리터 3기통 엔진과 함께 6단 자동 변속기가 기본 탑재된 118i는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225kgm를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 데 94초가 걸리며, 안전최고속도는 212km/h다

평균 연비는 182km/l다 120i는 20리터 4기통 엔진을 탑재, 최고출력 192마력 최대토크 285kgm를 발휘한다

8단 자동변속기가 기본 적용되며 제로백(0-100km/h에 도달하는 시간) 75초, 안전최고속도는 235km/h다 평균 연비는 161km/l 125i는 20리터 4기통 엔진과 8단 스탭트로닉 변속기를 탑재하고 최고출력 231마력, 최대토크 35

8kgm를 발휘한다 제로백은 68초, 안전최고속도는 250km/h다 평균 연비는 15

6km/l 이 밖에 신형 1시리즈 세단에는 추돌 경고 및 시티 브레이크, 파킹 어시스턴트 등이 포함된 주행 보조 시스템이 옵션으로 제공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