콤팩트 세단 전성시대 오나, 독일 3사 출시 예고

콤팩트 세단 전성시대 오나, 독일 3사 출시 예고 프리미엄 소형 전륜구동 세단 시장이 독일 3사의 신차 출시로 달아오를 전망이다 BMW는 1시리즈 세단을, 벤츠는 A클래스 세단과 CLS 4도어 쿠페를 최근 선보였으며, 아우디는 내년 선보일 차세대 A3에 5도어 쿠페를 추가해 소형세단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가장 먼저 등장한 모델은 지난 2017년 중국시장을 겨냥해 공개된 BMW 1시리즈 세단이다 1시리즈 세단은 전장 4456mm, 전폭 1803mm, 전고 1446mm의 차체로 5시리즈 만큼 커진 신형 3시리즈와 달리 콤팩트한 사이즈를 유지했다 반면 넓은 실내공간을 확보했다 1시리즈 세단은 전륜구동 모델 임에도 짧은 오버행, 긴 보닛과 휠베이스를 통해 스포티한 프로포션을 갖는다 특히 측후면 디자인은 과거 e90 3시리즈의 실루엣을 재현했다

운전자 중심으로 꾸며진 실내는 기존 1시리즈와 대시보드 상단과 센터콘솔 디자인을 차별화했다